신풍제약, 장 건강 위한 건기식 '포스트바이오틱스' 출시
신풍제약, 장 건강 위한 건기식 '포스트바이오틱스' 출시
  • 김은지 기자
  • 승인 2021.07.19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P복합코팅기술로 장까지 살아있는 유산균 전달

신풍제약(대표 유제만) 건강기능식품 사업부에서 현대인의 장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포스트바이오틱스'<사진>를 출시했다.

신풍제약의 첫 번째 장 건강관련제품인 포스트바이오틱스는 신바이오틱스에 포스트바이오틱스를 결합시킨 제품이다.

신바이오틱스는 유산균의 먹이가 되는 프리바이오틱스(올리고당 등)와 프로바이오틱스를 혼합한 형태를 말하며 거기에 포스트바이오틱스라 부르는 유산균 대사산물을 더하여 장내 환경에 적합한 원료를 넣었다.

특히 주원료인 17종 혼합유산균은 국내 유산균 전문 업체인 메디오젠의 특허 받은 SP복합코팅기술을 적용하여 장까지 살아서 도달하게 한다. SP복합코팅은 해조류 유래 다당체와 호박유래다당체를 사용함으로써 유산의 생존율을 높인다.

그 외에도 신체 내 면역 반응에 필수로 사용되는 아연과 항산화 미네랄 셀렌이 함유되어 있으며 아카시아식이섬유, 푸룬과즙분말, 아로니아분말 등을 함유하고 있어 건강을 더하고 있다.

신풍제약의 포스트바이오틱스는 신풍제약 스마트스토어 등에서 판매하고 있으며 네이버쇼핑에서 신풍제약을 검색하면 쉽게 찾을 수 있다.

신풍제약 건강기능사업부에서는 "출시 전 신풍제약 직원 대상으로 테스트 판매한 결과 매우 높은 구매율과 관심을 보여서 제품에 대한 자신감을 가지고 있다. 향후에도 지속적인 제품 개발을 통해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시키고 인류건강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