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바이오벤처 '아이리드비엠에스' 130억원 인수
일동제약, 바이오벤처 '아이리드비엠에스' 130억원 인수
  • 김진우 기자
  • 승인 2021.07.15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D 각 분야 전문성 제고로 경쟁력 있는 연구개발 생태계 구축"

일동제약(대표 윤웅섭)은 신약개발전문회사 아이리드비엠에스(ileadBMS, 대표 이윤석)에 130억원 규모의 지분 투자를 단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일동제약은 14일 이사회를 열고 아이리드비엠에스의 주식 260만 주를 인수하고 최종 지분율 약 40%를 확보해 해당 회사를 일동제약의 계열사로 편입하기로 결정했다.

일동제약에 따르면 아이리드비엠에스는 일동제약 중앙연구소의 사내 벤처팀으로 시작해 작년 독립해 설립된 저분자화합물신약 디스커버리 전문 바이오테크다. 일동제약은 연구원들의 창의력과 오너십을 강화하고 지속 가능한 R&D 생태계 구축을 위해 사내 벤처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아이리드비엠에스는 설립 후 다수의 신규 후보물질을 도출해내며 10여 개의 파이프라인을 확보할 만큼 우수한 후보물질 도출 능력을 갖고 있으며 고도의 신약관련 플랫폼 기술과 프로세스를 보유한 점을 회사 측은 높이 평가했다.

특히 이런 강점을 바탕으로, 아이리드비엠에스는 일동제약 외에도 복수의 외부 기관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하기로 했다.

​아이리드비엠에스의 계열사 편입으로, 일동제약그룹은 신약임상개발전문회사 아이디언스, 임상약리컨설팅 전문회사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 등과 함께, R&D 전문 계열사 체계를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되었다.

​이를 통해 R&D 각 분야의 전문성을 제고하는 한편 유기적 협력과 교류를 통해 궁극적으로는 신약개발의 품질과 속도, 가능성을 높여 경쟁력 있는 R&D 생태계를 구축해나간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