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의약품 등 275개 시험ㆍ검사기관 숙련도 평가
식약처, 의약품 등 275개 시험ㆍ검사기관 숙련도 평가
  • 김진우 기자
  • 승인 2021.06.15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약품 보존료 등 시료 제공 후 결과 제출받아 기관별 정확성 판단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의약품, 화장품, 위생용품, 식품, 축산물 등 분야별 275개 식약처 지정 시험ㆍ검사기관을 대상으로 '2021년 숙련도 평가를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숙련도 평가는 각 시험ㆍ검사기관에 평가용 시료를 제공하고 시험ㆍ검사 결과를 제출받아 그 결과의 정확성을 평가하는 것으로 주요 평가항목은 ▲관리강화 9개 ▲지속관리 6개 ▲숙련도 주의ㆍ미흡 3개 ▲신규 2개 등이다. 

관리강화 항목은 9개는 식품재조합유전자(2), 세균수(1), 대장균군(1), 식중독균(4), 식품벤조피렌(1)이며 지속관리 항목 6개는식품 보존료(2), 식품 중금속(2), 축산물 살충제(1), 화장품 중금속(1)이다. 

숙련도 주의ㆍ미흡 항목 3개는 식품비타민(1), 축산물 보존료(1), 의약품 보존료(1)이며, 특히 올해는 위생용품 중 종이냅킨 등에 잔류할 수 있는 포름알데히드(표백제) 항목과 일회용 면봉 등에 잔류할 수 있는 프탈레이트(가소제) 항목을 신규 평가항목으로 추가했다.

숙련도 평가를 위한 시료는 두 차례에 걸쳐 제공하고 6월에는 보존료ㆍ중금속ㆍ영양성분 등 7개 항목, 9월에는 미생물ㆍ벤조피렌ㆍ살충제ㆍ포름알데히드 등 13개 항목을 평가한다고 식약처는 설명했다.

평가 결과는 3개 등급(양호ㆍ주의ㆍ미흡)으로 나뉜다.  주의와 미흡은 시험ㆍ검사에 대한 원인 분석과 해당 조치 결과를 결과 통보 1개월 안에 식약처에 보고해야 한다. 미흡은 재평가를 받아야 한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숙련도 평가를 매년 실시해 식품·의약품 분야 시험·검사기관의 검사 신뢰성을 향상시켜 나갈 계획이다. 이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mfds.go.kr→알림→공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