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현장 중심 약전 협의체' 가동
식약처, '현장 중심 약전 협의체' 가동
  • 김진우 기자
  • 승인 2021.05.10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가ㆍ업계서 30여명으로 구성…시험법 현대화 등 약전 개선 논의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대한민국약전을 효율적으로 개선, 운영하고 제약 현장에서 품질관리 애로사항을 신속히 해소하기 위한 '현장 중심 약전 협의체'를 구성하고 26일 1차 회의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협의체는 ▲시험법 현대화 ▲의약품 품질관리의 오류 개선 등 대한민국약전 개선방안을 업계와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구성원은 식약처 3명, 한국제약바이오협회ㆍ한국의약품수출입협회 3명, 산ㆍ학계 전문가 11명 및 현안 관련 업계 담당자 등 총 20여명으로 구성됐다. 

협의체는 앞으로 시급성과 개정 필요성이 큰 품목은 관련 업체와 식약처가 함께 공동연구를 수행해 신속하고 효율적인 개정을 추진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약전 개정의견을 관련 협회를 통해 14일까지 수렴해 1차 협의체 회의에서 논의할 예정이며 품질관리와 관련한 개선 필요 항목이 도출될 수 있도록 제약업계에서 적극적으로 의견을 제출해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협의체 운영으로 대한민국약전이 의약품의 적정한 품질관리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의약품 품질관리 현장과의 소통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