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청,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1만4000개 구매
질병청,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1만4000개 구매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1.05.07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달청에 긴급 수의계약 공고…PCR검사 힘든 도서ㆍ산간지역 등에 보급
전봉민 의원
      전봉민 의원

질병관린청이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긴급구매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봉민 의원실(보건복지위원회, 부산 수영구)은 조달청 입찰공고를 확인한 결과, 5월 6일 질병관리청이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구매를 위한 ‘코로나19 자가검사용 제품 긴급 구매’을 발주한 것으로 파악되었다고 7일 밝혔다.

질병관리청은 이번 계약에 총 1만4000개의 ‘자가검사키트’를 구매하기 위해 약 1억원을 지출한다. 질병관리청은 PCR(유전자증폭)검사의 접근성이 낮은 산간이나 도서지역 등에 선별검사용으로 보급하기 위한 것으로 에스디바이오센서와 휴마시스사의 제품을 테스트기 기준으로 각각 7000개씩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봉민 의원은 “그동안 자가검사키트 도입에 미온적이었던 질병 관리청이 PCR검사가 제한적인 지역에 적극적으로 활용하기로 태도가 변화했다”며 “무증상 확진자가 많이 발생하고 4차 대유행의 우려가 높은 가운데 이번에 구입한 물품들이 꼭 필요한 지역에 골고루 보급될 수 있도록 힘써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