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젠, 올 3월 매출 1285억원…전년비 2배 증가
씨젠, 올 3월 매출 1285억원…전년비 2배 증가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1.04.13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변이 진단키트' 2종 수출용 허가 받아

분자진단 전문기업 씨젠(대표 천종윤)이 3월 기준 연결 매출을 공개하며 진단키트 대장주로서의 면모를 다시금 시장에 증명했다.

씨젠은 13일 공시를 통해 3월 기준 연결 매출이 1분기 중 최고 기록인 1285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3월(528억원) 대비 약 2배로 증가한 수치다.

씨젠 경영지원총괄 김범준 부사장은 “관세청에서 매월 15일 발표하는 데이터는 통관 기준이기 때문에 본사 기준 수출 실적만 반영돼 씨젠의 실제 매출과는 큰 차이가 있다”며 “국내 및 해외법인 실적을 모두 반영한 매출이 실제 씨젠의 성과이며 작년 동기 대비 새로운 성장을 이뤄냈다”고 말했다. 씨젠은 1분기 매출 실적의 경우 향후 분기보고서 공시를 통해 확정 및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씨젠은 12일, 독자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개발한 코로나19 변이 진단키트 2종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수출용 허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변이를 포함한 각종 코로나 바이러스(영국형, 남아공형, 브라질ㆍ일본형, 나이지리아형, 신규 변이 바이러스 등) 감염 여부 및 종류까지 한 번의 검사로 진단해내는 시약으로 영국ㆍ독일ㆍ프랑스 등 유럽 23개국을 시작으로 해외 각국으로 수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