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노피, '듀피젠트' 200mg 약제비 일부 지원
사노피, '듀피젠트' 200mg 약제비 일부 지원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1.01.11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등도~중증 아토피피부염 청소년 환자들에 별도 혜택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사노피의 국내 제약사업부문인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대표 배경은)는 '듀피젠트 프리필드주' 200mg(성분명 두필루맙, 유전자재조합, 이하 ‘듀피젠트’ㆍ사진) 투여 아토피피부염 환자를 대상으로 약제비 일부 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해당 프로그램은 환자들의 치료비 부담을 경감하고 적절한 시기에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환자들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 데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듀피젠트는 국소치료제로 적절히 조절되지 않거나 이들 치료제가 권장되지 않는 만 12세 이상 청소년 및 성인 중등도~중증 아토피피부염 치료에 승인된 최초의 표적 생물의약품으로 작년 10월에 200mg이 국내 추가 출시됐다. 듀피젠트 200mg은 만12세 이상의 몸무게 60kg 미만의 청소년 아토피피부염 환자에게 투여되며, 그 외 60kg 이상 청소년 및 성인 환자에게는 300mg밀리그램이 투여된다. 현재 듀피젠트 건강보험 급여는 성인 환자만을 대상으로 하고 있다.

듀피젠트 200mg 약제비 일부 지원 프로그램은 건강보험 급여 대상이 아닌 청소년 환자들을 위해 사노피에서 별도로 진행하는 프로그램으로 듀피젠트 200mg 투여 환자 중 듀피젠트 허가 사항에 충족하여 200mg을 사용하면서 가구 중위소득기준 180% 이하에 준하는 환자를 대상으로 적용된다.

특히 청소년 중증 아토피피부염 환자들은 상대적으로 높은 수준의 불안, 열등감, 우울감 등의 심리적 문제를 비롯해 또래 집단으로부터의 소외, 괴롭힘을 당하는 등 부정적인 사회적 관계를 경험할 확률이 높다. 이처럼 아토피피부염으로 인해 심리ㆍ사회적으로 고통받고 있는 청소년 환자들은 이번 약제비 일부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듀피젠트의 질환 치료 뿐 아니라 삶의 질 개선으로 이어지는 치료 혜택을 받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의 스페셜티 케어 사업부인 사노피 젠자임을 총괄하는 박희경 사장은 “성인 중등도~중증 아토피피부염 환자들을 대상으로 산정특례 적용이 시작되어 성인 환자들의 치료 환경이 개선되어 기쁘다”면서도 “아직 치료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청소년 중등도~중증 아토피피부염 환자들의 치료제 접근성을 보장하기 위해 듀피젠트 200mg 약제비 일부 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되었다”며, “사노피 젠자임은 앞으로도 환자들의 치료 접근성 강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듀피젠트 약제비 일부 환급 및 지원 프로그램은 회사 콜센터 및 홈페이지를 통해 문의 가능하다.

한편 듀피젠트 300mg 투여 환자들은 2020년 1월 1일부터 위험분담제(RSA)에 적용되어 건강보험 급여를 적용 받고 있으며 급여 조건에 부합하지 않는 듀피젠트 300mg 전액본인부담 환자들은 RSA 세부운영 지침에 따라 환급액을 반환 받고 있다. 2021년 1월부터는 중증 아토피피부염 환자들을 대상으로 산정특례가 적용됨에 따라 급여 적용을 받는 성인 환자들의 경우 1회 7만원으로 듀피젠트를 투여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