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경변증 등 간암 고위험군 진단 'AFP-L3' 건보 적용
간경변증 등 간암 고위험군 진단 'AFP-L3' 건보 적용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0.11.05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파피토프로틴 동종효소-분획분석' 급여 기준 신설… 연간 최대 2회 인정

간경변증 등 간암 고위험군 진단을 위한 '알파피토프로틴 동종효소-분획분석(AFP-L3)'의 건강보험이 적용됐다. <표 참조>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이달부터 AFP-L3의 급여 기준이 신설됐다.

AFP-L3는 간암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간암 진단 및 추적 관찰 목적으로 시행할 때 요양급여가 연간 최대 2회에 한해 인정된다.

간암 고위험군은 간경변증뿐 아니라 바이러스성(BㆍC형) 만성간염이 포함된다.

자료 : 보건복지부
자료 : 보건복지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