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음파 희석법 이용 에크모 재순환율 측정' 급여 기준 신설
'초음파 희석법 이용 에크모 재순환율 측정' 급여 기준 신설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0.09.18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1일부터 호흡부전 환자 등 심폐 기능 보조 관련 에크모 시술에 건보

'초음파 희석법을 이용한 에크모(체외산소공급장비) 재순환율 측정'의 급여 기준이 신설된다. <표 참조>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10월1일부터 순환기 기능 검사와 관련해 초음파 희석법을 이용한 에크모 재순환율 측정의 건강보험 기준이 마련된다.

이는 다만 1일 2회 이상 시행한 때엔 1일 1회만 급여 산정된다. 

이 측정은 말기 심부전이나 호흡부전 환자의 심폐 기능 보조 관련 에크모 시술로, 산소를 주입한 혈액이 다시 몸 속에 잘 공급됐는지 재순환율을 확인시키는 방법을 가리킨다.

에크모(ECMO)는 환자 몸 밖으로 혈액을 빼낸 후 산소를 공급해 다시 몸 속에 투입하는 의료 장비로, 환자의 심폐 기능이 정상적이지 않을 때 사용된다. 순환기 기능을 보조하기 위한 장치다.

자료 : 보건복지부
자료 : 보건복지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