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멘스 헬스케어, 'SPECT/CT'의 임상결과 공유
지멘스 헬스케어, 'SPECT/CT'의 임상결과 공유
  • 민경지 기자
  • 승인 2011.11.22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소비자뉴스=민경지 기자] 지멘스 헬스케어(대표 박현구)가 지난 17일 인하대병원에서 SPECT 기기와 CT기기의 결합으로 암, 심장, 뇌, 뼈 등의 정밀한 진단이 필요한 질병에 유용한 ‘SPECT/CT’의 다양한 활용 분야 및 임상 결과를 공유하는 ‘SPECT/CT’ 이미징 심포지엄<사진>을 가졌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인하대의대 이진수 교수(감염내과), 김범수 교수(정형외과), 김창환 교수(재활의학과), 현인영 교수(핵의학과)가 연자로 참여했으며 개별 세션을 통해 감염 질환, 정형외과 질환, 척추 통증 등 다양한 질환에서의 SPECT/CT의 활용 분야 및 임상 결과를 발표했다.

40여 명의 의료진이 참여하여 SPECT/CT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으며, 다양한 질환에서의 활용 및 임상 결과에 대한 교류를 통해 진단 기술을 공유했다.

인하대 의대에서 도입돼 활용 중인 지멘스 헬스케어의 ‘Symbia SPECT/CT’는 SPECT의 기능적 영상과 CT의 해부학적 영상을 융합해 영상 진단의 시너지 효과를 창출해 낸 최적의 장비라는 게 지멘스측의 설명이다.

몸 속의 기능적 변화는 알 수 있지만 해부학적 영상을 얻을 수 없어 정확한 위치 판별에 한계가 있던 SPECT과 몸의 해부학적 영상을 얻을 수는 있지만 특정 부위의 기능적 변화를 확인하기 어려운 CT의 장점은 취하고 단점은 보완했다. 

또 SPECT/CT는 고화질 디지털 영상장치를 사용해 항상 최고 품질의 디지털 영상을 얻는 것이 가능해 각종 암 진단은 물론 심장, 뇌, 뼈 등의 질환에 대한 정밀하고 다양한 진단에 이용될 수 있다는 게 장점이다.

인하대 의대의 핵의학과 현인영 교수는 “SPECT/CT는 최고 품질의 디지털 영상을 제공, 암, 심장, 뇌, 뼈 등의 다양한 질환에서 정확하고 효과적인 진단을 가능하게 해준 최첨단 장비”라며 “특히 인체공학적으로 디자인 되어 검사 시 환자의 불안감을 최소화시키고, 편안함을 배가시켜 환자, 의료진에게 최상의 진단 환경을 마련해줬다고 할 수 있다”라는 견해를 밝혔다.

지멘스 헬스케어 박현구 대표는 “SPECT과 CT의 장점이 결합된 SPECT/CT를 보다 많은 의료진에게 소개하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SPECT/CT가 의료진과 환자에게 전달하게 되는 다양한 이점을 간접적으로나마 경험하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