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청, 식중독균 검출 '김치' 유통판매 금지ㆍ회수조치
식약청, 식중독균 검출 '김치' 유통판매 금지ㆍ회수조치
  • 민경지 기자
  • 승인 2011.11.18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소비자뉴스=민경지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청은 홈플러스가 동화식품(식품제조ㆍ가공업소)에 위탁 생산해 판매하는 PB(Private Brand) 제품인 ‘배추김치’에서 식중독균인 클로스트리디움 퍼프린젠스가 검출돼 추가로 유통ㆍ판매 금지 및 회수조치<사진>를 했다고 밝혔다.

식약청에 따르면 이번 해당 제품 제조업소(동화식품) 및 판매업소(홈플러스)는 동화식품에서 제조한 ‘천일염으로 만들어 아삭하고 시원한 깍두기’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클로스트리디움 퍼프린젠스 검출됐다는 17일 보도에 이어 추가로 부적합 제품이 확인됨에 따라 행정처분 기간이 늘어나게 된다.

식약청은 부적합 판정된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섭취를 중단하고 즉시 판매업소인 홈플러스로 반품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