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겸 가수 김철민, 폐암 투병 끝 별세…향년 54세
개그맨 겸 가수 김철민, 폐암 투병 끝 별세…향년 54세
  • 크리스천월드
  • 승인 2021.12.19 2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철민 페이스북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개그맨 겸 가수 김철민(54)이 폐암 투병 끝에 별세했다. 향년 54세.

16일 연예 관계자들에 따르면 김철민은 이날 오후 입원해있던 원자력병원 호스피스 병동에서 숨을 거뒀다.

빈소는 원자력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앞서 지난 10일 김철민은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 계정에 "덕분에 행복했습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라며 짧은 글을 남겨 많은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김철민은 지난 2019년 폐암 투병 소식을 전했다. 이후 그는 개 구충제인 펜벤다졸을 이용한 치료법에 도전하겠다고 밝혀 화제가 되기도 했다.

김철민은 그동안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 계정과 방송 등을 통해 몸 상태의 변화와 투병하며 느낀 심경을 공개해왔다. 동료들과 많은 이들이 그의 완치를 기원했으나 54세의 일기로 영면에 들어 연예계 및 팬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