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현대미술관, 설 연휴 내내 무료 개방
국립현대미술관, 설 연휴 내내 무료 개방
  • 크리스천월드
  • 승인 2020.01.20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이기림 기자 = 국립현대미술관(MMCA, 관장 윤범모)은 오는 24~27일 설 연휴 4일간 서울, 과천, 덕수궁, 청주 4관 모두 무료 개방하고 경자년 설맞이 행사 '2020 미술로 새해 쥐띠 모여라'를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쥐띠 모여라'는 연휴 기간 미술관을 방문하는 쥐띠 관람객 대상으로 초대권을 증정하는 행사이다. 쥐띠 관람객이 미술관 안내소에 신분증을 제시하면 연말까지 사용할 수 있는 4관 통합 초대권 2매를 받을 수 있다.

각 관별 매일 선착순 100명 한정 행사로, 서울관과 청주관은 각각 휴관일인 25일과 25, 27일에는 행사가 열리지 않는다.

이 기간 덕수궁, 과천, 서울관에서는 국립현대미술관 개관 50주년 기념전 '광장: 미술과 사회 1900-2019'가 열리고, 덕수궁-서울관에서는 '덕수궁-서울 야외 프로젝트: 기억된 미래'도 볼 수 있다.

또한 서울관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시는 MMCA 커미션 프로젝트 '당신을 위하여: 제니 홀저' 'MMCA 현대차 시리즈 2019: 박찬경–모임 Gathering' '올해의 작가상 2019', 과천관에서만 볼 수 있는 전시는 '한국 비디오 아트 7090: 시간 이미지 장치'가 있다.

윤범모 국립현대미술관장은 "경자년 쥐띠 해를 맞는 설 연휴에도 미술관 문을 활짝 연다"며 "올해도 관람객과 함께 예술로 건강한 쉼을 누리는 다채로운 행사를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