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날, 가족과 함께'…국립한글박물관 5일부터 '행사 풍성'
'한글날, 가족과 함께'…국립한글박물관 5일부터 '행사 풍성'
  • 크리스천월드
  • 승인 2019.10.04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스1


(서울=뉴스1) 이기림 기자 = 국립한글박물관(관장 심동섭, 이하 박물관)은 제573돌 한글날과 박물관 개관 5주년을 맞이해 5일부터 9일까지 총 5일간 한글을 읽고 쓰는 모든 사람이 함께 즐길 수 있는 '2019 한글가족축제'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올해 축제는 '한글날, 가족과 함께'라는 주제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야외마당 체험행사, 전시연계 특별해설·행사, 공연·강연 등으로 구성됐다.

우선 야외마당에서는 훈민정음 서문과 용비어천가 2장을 직접 인쇄해 볼 수 있는 '목판인쇄 체험', 전문가가 관람객이 원하는 글귀를 써주는 '한글 손 멋 글씨 체험', 한글 꽃다발과 왕관 만들기 교육 체험 등이 열린다.

박물관 전시와 연계된 특별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현재 열리고 있는 기획 특별전 '한글의 큰 스승' '한글 디자인: 형태의 전환' '한글타자기 전성시대'에 특별해설이 준비돼 있다.

윤동주 시인의 일생을 그린 영화 '동주' 상영, 주시경 선생의 서체를 따라 한글로 써보는 '릴레이 필사하기', 한글 노랫말 이야기 공연 '청구영언의 멋과 맛' 등도 진행된다.

축제기간 중 야외 잔디밭 무대에서는 예술 공연이 풍성하게 펼쳐진다. 5일 음악, 6일 마술, 8일 가족뮤지컬, 9일 한글날에는 합창, 전통무용, 국악, 전통액션 연희극 등 4개의 공연이 준비돼 있다.

또한 축제기간 중 매일 소규모 공연(마임 등), 전시연계 문제풀이(세종대왕을 찾아라) 이벤트를 진행해 가족동반 관람객의 뜨거운 호응이 예상된다.

이외에도 각종 강연 및 행사들이 마련돼 관람객들이 한글문화를 이해하는데 도움을 주고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